Friday, 12 June 2009

Do something about the Yonhap Race-baiting Article

Two things to do:

1. Want to send an angry email to the reporter? Use this. Be sure to CC the Yonhap ombudsman.

To: ssahn@yna.co.kr
CC: ombudsman@yna.co.kr

포털 네이버에 올라온 6월 11일자 당신의 기사 “자질 시비 원어민 교사 판친다”를 읽고 매우 충격을 받았습니다.

많은 대다수의 원어민 교사들은 매일 매일 그들의 수업에 열심히 참여하고 있으며, 실제로 그들이 하고 있는 일에 즐겁게 참여하고 있습니다. 대다수의 원어민 교사들은 아이들과 아이들의 미래에 대하여 고민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항상 예외는 있게 마련입니다. 하지만 당신의 기사는 마치 대다수의 원어민이 자질에 문제가 있는것처럼 만들었습니다.

저는 당신의 기사에서 어떤 원어민의 인터뷰도 없는 것을 보았습니다. 단지 전해 들은 이야기이다라는 식이었습니다. 사실과 그 사실을 증명할 만한 증거는 어디에 있는건가요? 언론의 기본과 기준은 어디에 있나요? 언론으로서의 전문적인 기준은 모든 측이 공평하게 이야기되어져야하며, 양측에게 모두 이야기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야함을 요구합니다. 당신이 기사화했다는 것만으로 그것이 사실이 되는 것은 아닙니다.

이런 종류의 선정적인 기사 보도가 마치 철저한 조사에 바탕을 둔 기사처럼 보인다는 점에서 저는 분개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불행한 것은, 이런 식의 접근이 언론에서 너무 흔하게 발견된다는 사실입니다.

당신의 기사는 한국의 전문 뉴스 통신사로서의 기준도 지키지 않고 있을 뿐만아니라, 외국인 혐오증과 자민족 중심성을 더욱 촉진시키고 있습니다.

연합뉴스! 그런 기본도 안되는 기사를 싣는 당신이 부끄럽습니다.

[Translation]

I was shocked to find your 6-11 article “자질 시비 원어민 교사 판친다” on naver.com.

The vast majority of native English teachers show up for work every
day ready to teach, and actually enjoy what they are doing. They care
about the students and their future. There are always exceptions, but
this article makes it seem like the rule [norm].

I noticed that there are no quotes from English teachers in this
story. It is all hear-say. Where are the facts and supporting
evidence? Where are the journalistic integrity and standards?

Professional standards demand that all sides be equally represented
and given a chance to speak for themselves. Just because you print
something doesn’t make it fact.

I’m outraged that this kind of sensationalist opinion piece actually
passes as investigative journalism. Unfortunately, this approach is
too common in the media.

Not only is this story below the standards of a national newswire, it
also fuels the fires of xenophobia and ethnocentrism.

Shame on you, Yonhap, for printing this ignorant hate speech!



2. Help me gather material for an article I'm planning to send to various news sources and Korea brand promoters.

Here's the explanation, with a link to the survey at the end.

2 comments:

koreanasitis said...

I sent this once 2 days ago and again today. Haven't had any response yet.. Has anyone had one?

It would also be good to know how many people have emailed it so post your name here if you're looking at this and have done.

Shaun said...

Can't access koreasparkle.com (has been for about a month). I get the Red "unsafe browsing" warning screen to any koreasparkle link.